서산시 공무원들도 농가 아픔 위로
서산시 공무원들도 농가 아픔 위로
  • 한노수 기자
  • 승인 2019.07.11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한노수 기자] 산지가격 하락과 소비부진으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마늘, 양파, 감자 생산농가들을 위해 서산시 공무원들이 지역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에 발 벗고 나서 농가들에 힘이 되고 있다.

서산시는 소속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지난 1일부터 10일까지 1차 구매 신청을 접수받아 마늘 3t, 양파 8t, 감자 17t 등 약 600만원 상당의 농산물을 구매했다고 밝혔다.

충남도청 공무원들을 대상으로도 선 주문 신청을 받아 11일 충남도청 주차장에서 1천400만원 상당의 농산물을 전달하기도 했다.

충남도와 함께 추진한 지역 농산물 팔아주기는 맹정호 서산시장의 제안으로 실무부서 간 수차례 협의 끝에 성사됐으며, 현재 2차 물량 전달을 위해 추가 접수 중이다.

아울러 국회와 대전 서구청 공무원을 대상으로 선주문 접수를 받아 이달 말 현지 전달행사를 계획하고 있으며 관내 430여개 기업체에도 ‘지역농산물 팔아주기’에 동참해줄 것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