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선관위·도교육청, 내일 학생토론대회 개최
충북선관위·도교육청, 내일 학생토론대회 개최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06.12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중·고등부 32팀 참가

 

[충청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도선거관리위원회와 충북도교육청은 14일 오후 1시부터 단재교육연수원에서 도내 초·중·고등학교 재학생을 대상으로 ‘2019 충북학생토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대회에서 예선(서류심사)을 통해 선발된 고등부 16개팀은 ‘대통령선거에 결선투표제를 도입해야한다’라는 주제로, 중등부 8개팀은 ‘형사미성년자 연령을 낮춰야 한다’라는 주제로, 초등부 8개팀은 ‘동물원은 필요하다’라는 주제로 각각 열띤 토론을 펼치게 된다.

토론 결과에 따라 각 참가부별 최우수 1팀, 우수 1팀, 장려 2팀에게는 충북선관위와 충북교육청 공동으로 상장과 부상을 수여할 계획이다.

특히 고등부 최우수상과 우수상 수상팀에게는 오는 8월 24일 KT대전인재개발원에서 개최되는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 주최 ‘2019 대한민국 열린 토론대회(고등학생부)’ 참가자격이 부여된다.

선관위 관계자는 “이번 토론대회를 통해 청소년들이 균형 잡힌 사고를 습득하고 올바른 토론관을 정립해 우리나라의 미래를 책임질 성숙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