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우송대, 청각장애인 건강개선 협력
대전 동구·우송대, 청각장애인 건강개선 협력
  • 김경태 기자
  • 승인 2019.06.06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경태 기자] 대전 동구가 지난 5일 우송대학교에서 관·학협력사업으로 ‘청각장애인 건강개선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협약식은 보건 취약계층인 장·노년층 청각장애인의 건강개선과 관·학 협력의 새로운 모델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청각장애인 건강개선사업과 관련해 학생들의 사업 참여와 정보교류, 자문활동에 있어 적극 협력하고 지역사회의 장애인 인식 개선을 위해 적극 노력하는 데 뜻을 모았다.

구는 건강교육, 걷기실천 프로그램, 건강 체크 등을 우송대학교 언어치료·청각재활학과 학생들과 함께 진행을 통해 지역 내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특히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행복하고 건강한 환경 구축을 위해 한걸음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김기성 동구 보건소장은 “지난해부터 우리구는 대청호반길 걷기환경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수어동영상 제작 등 청각장애인을 위해 여러 가지 사업들을 펼치고 있다”며 “앞으로도 청각장애인 건강환경 개선을 위해 관계기관과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