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학교현장 민주시민교육 앞장
충북대, 학교현장 민주시민교육 앞장
  • 최영덕 기자
  • 승인 2019.05.16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원양성대학 시민교육 역량강화사업 선정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가 학교현장의 민주시민교육에 앞장선다.

충북대는 사범대학이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공모한 ‘2019년 교원양성대학 시민교육 역량강화사업’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충남북지역 사범대학으로는 유일하게 선정됐다.

사업은 교원양성대학에 대한 재정지원을 통해 민주시민교육 교육과정을 개발·운영해 예비교원의 학교 민주시민교육에 대한 전문적 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으로, 2019년부터 2022년까지 4년 동안 운영한다.

충북대 사범대학은 연간 평균 1억3천만원을 2년간 지원받고, 단계평가 결과를 통해 나머지 2년 지원 여부가 결정된다.

사업은 여러 시민역량 중에서도 미래사회에 증폭될 갈등의 해결역량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충북대 사범대학은 이번 사업을 기반으로 충북교육청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학교현장과 연계를 강화하고, 나아가 대사회적 활동 방안도 모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