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소방서 안병근 소방위, KBS 119상 수상
괴산소방서 안병근 소방위, KBS 119상 수상
  • 추두호 기자
  • 승인 2019.04.23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년 간 각종 재난 현장서 국민 생명·재산 보호에 앞장

 

[충청매일 추두호 기자] 충북 괴산소방서에 근무하는 안병근(48·사진) 소방위가 23일 KBS 방송국에서 열린 24회 KBS 119상 시상식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KBS방송사가 주관하는 119상은 각종 재난 현장에서 국민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앞장 선 119대원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괴산소방서 안병근 소방위는 2001년 소방 공무원으로 임용돼 17년간 각종 재난 현장에서 인명구조와 화재진압 활동을 벌이는 등 국민들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보호에 앞장서 왔다. 특히 인명구조 분야의 창의적인 연구와 장비개발 등 구조기술 향상과 안전 교육에도 헌신해 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안 소방위는 2017년 7월 괴산지역에 내린 기습적인 폭우에 고립된 주민들을 구조했으며, 지난해 강원도 평창에서 열린 2018년도 평창동계 올림픽과 페럴림픽 대회 구조대원으로 활동하며 안전하고 성공적인 대회를 개최하는데 기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