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어린 밑반찬으로 情 전한다
정성어린 밑반찬으로 情 전한다
  • 황의택 기자
  • 승인 2019.04.16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 군서면지역사회보장협·바살위 협약

 

[충청매일 황의택 기자] 옥천군 군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박영범, 김영관)가 16일 바르게살기운동군서면위원회(회장 임중례)와 협의체 기관사업인 ‘정성어린 밑반찬 전달’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사진)

이 사업은 지난해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역특화사업으로 처음 추진했으나 이용자들의 호응이 높아 올해는 협의체 자체사업으로 실시하게 된 것이다.

거동이 불편해 음식조리가 어렵거나 위생상태가 좋지 않은 가정을 대상으로, 옥천군 시니어클럽에서 밑반찬을 조리하면 봉사단체인 바르게살기운동군서면회원들이 각 가정을 돌며 전달해 주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특히 단순히 밑반찬 전달에만 그치는 것이 아닌 이용자의 안부 확인과 식생활 모니터링까지 병행해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

김영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은 “군서면에는 몸이 불편하고 나이가 많은 어르신들이 많아 밑반찬 사업이 꼭 필요한 사업”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