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10일 단양군수배 낚시대회 개막
내달 10일 단양군수배 낚시대회 개막
  • 조태현 기자
  • 승인 2019.04.16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흘간 다채로운 체험행사 진행

[충청매일 조태현 기자] 단양군의 군어(郡魚)인 ‘쏘가리’를 대외적으로 알리는 루어낚시대회와 견지낚시대회가 다음달 10일부터 12일까지 열린다. 올해 13회를 맞은 단양군수배 낚시 대회는 기간산업과 NS블랙홀 등 낚시 전문 기업을 비롯한 26개의 기업·단체·언론매체 등이 공동 후원으로 참여한다.

대회 장소인 단양강은 수질이 맑은 데다 잔잔한 여울과 쏘가리가 운집할 수 있는 물웅덩이가 잘 발달돼 유명 낚시터다.

대회 첫날인 다음달 10일 오후 3시부터 맨손 민물고기 잡기체험, 드론경연대회 및 띠뱃놀이재현행사를 시작으로, 오후 7시 전야제 및 개막식과 함께 본격적인 축제일정에 돌입한다.

둘째날엔 단양강 일원 및 수변무대에서 견지낚시대회와 롱캐스팅대회, 어판장 및 먹거리장터, 시식회, 카약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오후 7시부터는 TV공개방송을 통해 인기가수 등의 공연도 펼쳐진다.

12일 축제 마지막 날 열리는 제13회 단양군수배 전국쏘가리낚시대회는 오전 6∼10시까지 단양읍 상진대교와 도담삼봉의 일정 구간에서 치러진다.

시상은 개인전 1등에는 400만원, 2등 100만원, 3등 50만원 등 총 상금 1천만원과 4천만원 상당의 경품이 준비된다. 단체전 1등에는 200만원, 2등 50만원, 3등 30만원의 상금과 상패 등이 주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