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무예마스터십 조직위·안전단체, 협조체계 구축
충주무예마스터십 조직위·안전단체, 협조체계 구축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04.11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와 6개 민간안전단체가 11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무예마스터십대회 성공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와 6개 민간안전단체가 11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무예마스터십대회 성공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청매일 장병갑 기자] 2019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는 11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도내 6개 안전관련 민간단체와 무예마스터십 대회의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단체는 대회를 홍보하고 회원들의 단체 관람을 지원하는 등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들 단체는 안전문화운동추진 충북협의회(위원장 이광희), 충북 자율방재단연합회(회장 지영호), 충북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대표 신창섭), 안전모니터봉사단 충북지회(회장 피진호), 충북안전교육협의회(대표 김동완), 충북 안전보안관(대표 한효동) 등이다.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 일원에서 열린다.

세계 100여개 국가의 선수와 임원 4천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