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원聯, 충주무예마스터십 성공개최 힘 보탠다
한국문화원聯, 충주무예마스터십 성공개최 힘 보탠다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03.12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직위와 업무협약…컨설팅·홍보활동 지원 등 약속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와 한국문화원연합회는 12일 무예마스터십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와 한국문화원연합회는 12일 무예마스터십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청매일 장병갑 기자] 한국문화원연합회가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의 성공개최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와 한국문화원연합회는 12일 무예마스터십 성공 개최를 위해 국내·외 교류협력 및 전통무예 컨설팅 지원, 무예를 통한 지역문화 창달, 홍보활동 지원 등의 협조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문화원연합회는 지방문화원진흥법(제12조)에 의해 설립된 법인으로 전국 16개 시·도연합회와 231개 시·군·구 문화원을 회원 단체로 하고 있으며 민족문화 창달과 국제교류, 지방문화원의 균형발전과 상호협조, 공동이익 증진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김태웅 한국문화원연합회장은 “세계 무예 고수들이 실력을 펼치는 무예 올림픽이 충북 충주에서 열리게 된 것을 축하한다”며 “이번 행사가 단순한 대회를 넘어 세계 무예계의 역사를 새롭게 창조해 가길 기대하며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시종 충북지사(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장)은 “무예란 국가의 전통과 민족혼이 담겨 있는 전통문화”라며 “세계 무예문화의 새 역사를 만든다는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지구촌 세계문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많은 역할과 아낌없는 지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충북도와 충주시가 공동 주최하고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8일간 충주체육관 등 충주시 일원에서 세계 100여개국 4천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한 가운데 치러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