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 선율 들으며 3·1운동 의미 되새겨요
국악 선율 들으며 3·1운동 의미 되새겨요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9.03.05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립국악단, 7일 상생 새로운 100년 공연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청주시립국악단은 제113회 정기연주회 ‘상생 새로운 100년’ 공연을 7일 오후 7시30분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고 조원행 제12대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의 취임을 축하하기 위한 공연으로 마련됐다.

공연은 소리꾼 남상일의 사회로 진행된다.

청주시립무용단과 함께하는 국악 관현악곡 ‘대지’를 시작으로 김성아의 해금 협주곡 ‘상생’과 남상일의 ‘장타령’, 가수 인순이의 ‘아버지’, ‘거위의 꿈’이 국악과의 만남으로 새로운 무대를 선보인다. 마지막으로 소리꾼 최수정, 청주시립합창단과 함께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국악관현악 ‘청주아리랑’으로 무대를 마무리한다.

문예운영과 관계자는 “‘상생 새로운 100년’ 공연과 함께 3·1운동의 의미를 되새기며, 화려한 국악의 선율을 온 가족이 함께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청주예술의전당(www.cheo ngju.go.kr/ac/index.do)홈페이지 또는 전화(☏043-201-0970~2)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