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만세운동 역사기록 편찬한다
충북 만세운동 역사기록 편찬한다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02.10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운동 및 임시정부 100주년’ 충북 범도민위 출범
청주장터 만세공원 조성·독립투사 추모제 등 추진
지난 8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충북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 범도민위원회 출범식’에서 이시종 충북지사, 장선배 충북도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대한독립 만세를 외치고 있다.  오진영기자
지난 8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충북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 범도민위원회 출범식’에서 이시종 충북지사, 장선배 충북도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대한독립 만세를 외치고 있다. 오진영기자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을 도민 주도로 추진하기 위한 충북 범도민위원회가 지난 8일 출범했다.

충북도내 150여개 단체로 구성된 충북 범도민위원회는 이날 도청 대회의실에서 ‘3·1운동,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 범도민위원회’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테너 강진모와 두꺼비앙상블의 식전 공연에 이어 광복회 충청북도지부 북부연합지회 윤경로 대표의 개회 선언으로 행사가 시작됐다.

행사는 이두영 공동대표의 경과보고, 허난희(충북대학교 학생)과 임지안(청주교육대학교 학생)의 2·8독립선언문 낭독, 상임공동대표 곽동철 신부(천주교), 음태봉 목사(기독교), 혜우 스님(불교), 박성연 교구장(원불교), 윤학근 회장(성균관유도회), 주선자 교구장(천도교) 인사말, 이시종 충북도지사, 장선배 충북도의회 의장, 김병우 충북도교육감의 축사가 있었다.

이어 범도민위원회의 활동계획을 정지성 공동대표가 발표한 후 유철웅 충북민간사회단체총연합회장·연방희 청주충북환경연합 대표·서명희 충북여성단체협의회장·오동균 충북공업고등학교 학생과 정현정 오송고등학교 학생이 출범선언물을 낭독, 만세삼창 등이 진행됐다.

모든 참가단체 대표들이 공동대표를 맡고 그 중 33명을 상임공동대표로 추대하는 등 조직구성도 마쳤다.

범도민위는 이날 출범식을 시작으로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오는 3월 1일 해마다 열렸던 기념식은 물론 청주장터에서 성안길까지 만세행진을 진행할 예정이다. 4월 11일에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식을 열기로 했다. 또 3·1운동 정신을 기리기 위한 역사순례, 역사 바로세우기 운동, ‘새로운 100년 실천방안 토론회’ 등도 추진한다.

연중 기념사업으로 청주지역 3·1운동 자료 발굴과 만세운동 역사기록 편찬, 청주장터 만세공원 조성·기념 조형물 건립, 독립투사 추모제도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