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문화·예술 꽃 피우기 위해 최선”
“충북문화·예술 꽃 피우기 위해 최선”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9.01.0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환 충북문화재단 대표이사 취임

김승환 충북문화재단 대표이사가 지난 4일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김 대표이사는 취임식에서 “실러의 미학이론을 통해 예술이 세상의 등불이 되고 문화가 사회를 바꿀 수 있다. 놀이하는 인간이 창의적이고 행복하다는 교훈을 얻었다”고 말했다.

이어 “충북문화헌장에 ‘예로부터 온유하면서도 강직했던 충북인들은 유달리 문화와 예술을 사랑해 중원문화를 꽃피웠다’고 한 것처럼 충북문화의 모란과 충북예술의 목란이 꽃필 수 있도록 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충북대 국어교육학과를 졸업한 뒤 서울대 대학원에서 문학석사, 문학박사 학위를 받은 김 대표이사는 현재 충북대 교수로 재직 중이며 충북문화예술포럼 대표, 충북문화예술연구소장, 한국문화정책연구소 연구위원 등으로 활동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