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릴 하이브리드’ 판매지역 확대
KT&G, ‘릴 하이브리드’ 판매지역 확대
  • 김경태 기자
  • 승인 2019.01.03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G가 4일부터 신개념 궐련형 전자담배 ‘릴 하이브리드’와 전용담배인 믹스의 판매지역을 현재 서울지역에서 전국 6대 광역시와 세종 특별시·경기도와 지방 27개 대도시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출시된 ‘릴 하이브리드’와 ‘믹스’는 현재 서울지역 편의점 7천880개소에서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고, 4일부터는 전국 주요 대도시에 위치한 편의점(GS25·CU·세븐일레븐·미니스톱·이마트24·C-SPACE) 2만8천332개소에서 일제히 판매를 시작한다.

‘릴 하이브리드’의 권장 소비자가는 11만원이다. KT&G는 릴의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15만명에게 ‘뉴플랫폼 출시 기념 쿠폰(3만3천원)’을 발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