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신설 예정 인사혁신담당관실 역할 강조
허태정 대전시장, 신설 예정 인사혁신담당관실 역할 강조
  • 김경태 기자
  • 승인 2018.12.06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오른쪽 두번째) 대전시장이 지난 5일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허태정(오른쪽 두번째) 대전시장이 지난 5일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허태정 대전시장이 지난 5일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내년 조직개편에 따라 신설되는 인사혁신담당관실과 공동체지원국의 역할과 중요성을 강조했다.

허 시장은 이날 “인사혁신담당관실은 그동안 공직사회 문제인 인사의 공정성과 균형을 확보해나가는 역할을 하게 된다. 매우 중요한 일이고, 인사 공정성이 잘 유지될수 있도록 조직뿐만 아니라 간부공무원들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신설된 공동체지원국과 관련해 “지방자치 시대 20년, 문제인 정부의 지방분권 강화추세에 맞춰 지방자치를 잘 구현해야 한다. 각 지자체별로 산업들이 늘어나게 된다. 이를 추진하려면 공무원이 갖고 있는 관리 능력은 한계가 있다”며 “전문가와 시민사회의 협력이 지방자치 성공의 길이다. 조직개편과 더불어 분야별 거버넌스 구축을 통해 시민사회가 함께 하는 사업들을 해야 한다”며 해당국의 역할과 필요성을 강조했다.

특히 논란이 되고 있는 서대전역 KTX 감차와 관련해 “언론에서 대전시의 주도적인 역할을 주문하고 비판도 한다. 지역경제와 자존심과 관련된 문제다. 증차가 최선이고 감차되지 않도록 적극 노력해달라”며 능동적인 대처를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