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어깨통증의 원인, 회전근개 건염 및 파열
[건강칼럼]어깨통증의 원인, 회전근개 건염 및 파열
  • 충청매일
  • 승인 2018.11.21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정원 대전대 청주한방병원 침구·재활4과 교수

회전근개는 어깨 관절 주위를 둘러싸고 있는 4개의 근육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어깨를 안정화시켜주고 어깨 운동의 기본 축이 되는 근육이다. 이 4개의 근육 중 하나, 또는 그 이상의 근육에 염증이나 파열이 생겨 회전근개 질환이 발생한다.

회전근개 질환은 성인의 어깨 통증을 일으키는 가장 흔한 질환으로 주로 퇴행성 변화, 어깨의 과사용, 스포츠 활동, 외상 등이 원인으로 나타나게 된다. 회전근개 파열은 외상이 없어도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어깨의 퇴행성 변화로 자연스럽게 나타날 수 있다.

회전근개 질환의 통증 부위는 주로 팔 위쪽으로 나타나며 팔을 위로 들어올릴 때 통증이 심해져 끝까지 올리기가 힘이 들어진다. 심할 경우 팔꿈치 쪽으로 통증이 내려가기도 하며 야간에 아픈 쪽으로 돌아누워 잘 수 없다고 하기도 한다. 회전근개 파열의 경우 건염보다 근력약화가 두드러지며, 팔을 올릴 때 통증이 있지만 팔을 내릴 때에도 통증이 나타날 수 있다.

가끔씩 회전근개 질환을 오십견과 혼동하는 경우가 있는데 두 개의 감별점은 회전근개 질환은 팔을 스스로 들어올릴 수 없지만 타인의 도움으로는 들어올릴 수가 있다. 반면에 오십견은 관절이 딱딱하게 굳어버렸기 때문에 팔을 혼자서도 들어올리지 못하고 타인이 팔을 들어올려도 올라가지 않는다. 

회전근개 건염은 보통 임상적 검사로 진단하며 회전근개 파열이 의심될 경우 파열 부위와 정도를 알기 위해서 관절조영술, MRI 등으로 검사를 해본다.

회전근개 건염의 한방적인 치료로는 염증 및 어깨 통증을 줄여주기 위해 소염 약침 등의 약침 치료를 할 수 있으며 어깨 쪽의 기혈순환을 위해 침, 한약, 뜸, 부항 치료 등을 같이 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회전근개 파열일 경우 자연적으로 회복되기 힘들며 초기에 치료되지 않으면 시간이 지나면서 점차 파열범위가 넓어지기 때문에 최대한 빨리 병원을 내원하여 진료를 받아야 한다. 회전근개 파열은 수술이 필요한 경우가 있는데 MRI 등의 검사 상 나타나는 파열의 크기, 환자의 나이, 환자의 어깨 사용 정도, 어깨 통증의 정도 등을 판단한 후에 수술여부를 결정한다.

수술이 필요하여 수술을 한 경우에는 어깨 관절 가동범위의 회복과 약해진 근육을 강화하기 위해 운동 치료 등의 재활 치료를 반드시 해야 하며 이 때 침, 한약 등의 한방치료를 같이 받는 것이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다.

수술이 필요하지 않을 경우 보존적 치료의 방법으로 침치료, 약침, 봉약침, 한약치료, 뜸치료 등을 하면 한방치료로도 호전이 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