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농식품, 해외바이어 입맛 사로 잡다
충북 농식품, 해외바이어 입맛 사로 잡다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8.10.11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 수출 상담회…11개국 43명 참여
김치생산업체 ‘이킴’ 150만달러 계약
충북도는 11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해외바이어 초청 농식품 수출 상담회를 개최한 가운데 해외바이어와 수출상담을 하고 있다.
충북도는 11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해외바이어 초청 농식품 수출 상담회를 개최한 가운데 해외바이어와 수출상담을 하고 있다.

 

충북도는 11일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가자! 미래로 세계로, 충북 농식품 수출 상담회’란 주제로 해외바이어 초청 농식품 수출 상담회를 개최했다.

충북도내에서 생산된 농식품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고 수출확대를 위해 충북도가 주최하고 충북도기업진흥원이 주관한 이번 상담회에는 아시아를 비롯해 미주, 유럽 등 11개국 43명의 해외바이어와 도내 70개 농식품 수출업체가 참여했다. 행사는 해외바이어와 도내 업체 간 1대 1 방식의 수출상담으로 진행됐으며, 상담회장 내에는 도내 70개 수출업체의 농식품을 전시해 바이어들로부터 우수 농식품을 현장에서 확인케 해 구매 욕구를 증대시켰다.

이 자리에서 보은군 소재 김치생산업체인 ㈜이킴은 홍콩 ‘서울푸드 서플라이즈(Seoul Food Supplies Co., Ltd.)’와 김치수출 150만 달러의 계약을, 증평소재 농업회사법인 제일씨드바이오㈜는 중국 ‘웰빙하우스 대련 바이오유한회사’와 당조고추 및 항암배추 등 1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도 관계자는 “세계 각국의 해외바이어를 초청해 직접 우리 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국내 현지 해외마케팅과 함께 무역사절단파견, 안테나숍 운영, 국제박람회 참가, 홍보판촉전 개최 등 해외마케팅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