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금메달 125개로 1위
한국 금메달 125개로 1위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8.09.13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 중반전 돌입] 홍콩 34개·터키 14개로 뒤이어…오늘부터 최강 소방관경기

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가 중반전으로 돌입하면서 대회 열기가 더해가고 있다.

대회 3일째인 12일을 기준으로 592개 금메달의 주인공이 결정됐다.

금메달 순위를 보면 주최국인 한국이 125개로 1위를 차지했고, 홍콩 34개와 터키 14개로 뒤를 이었다.

이번 대회에서는 성적에 관계없이 각국 소방관들이 화합과 우정을 나누는 모습도 연출되고 있다.

12일 배구 경기에서 몽골 선수단의 숙소가 청주로 경기장에 늦게 도착하자 상대 팀인 충북선수단이 1시간 이상 기다려 경기를 진행했다. 또 지난 대회에서 만나 우정을 나눴던 뉴질랜드와 영국, 스웨덴, 한국 선수 4명은 연합팀을 구성해 볼링 4인 경기에 출전했다.

세계소방관경기대회의 하이라이트로 꼽히는 ‘최강 소방관경기’는 14일부터 16일까지 13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음성군 소방장비센터에서 열린다.

이 경기는 호스 끌기를 시작으로 장애물 코스, 타워, 계단 오르기 등 총 4단계로 나눠 세계에서 가장 강한 소방관을 뽑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