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충북 다큐멘터리 ‘포레스토리’ 몬테카를로 TV페스티벌 특별상 수상
MBC충북 다큐멘터리 ‘포레스토리’ 몬테카를로 TV페스티벌 특별상 수상
  • 최재훈 기자
  • 승인 2018.06.24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숲의 진정한 가치 담은 프로그램

 

MBC충북에서 제작한 ‘다큐멘터리 포레스토리’가 모나코 몬테카를로에서 열린 2018년 몬테카를로 TV페스티벌(Monte Carlo TV Festival)에서 특별상을 수상했다.

‘포레스토리’는 딱딱하고 어려운 숲 보전 문제를 숲맹(林盲)과 돈(Money)이라는 독특한 시각으로 접근, 시청자들이 보다 쉽게 숲의 진정한 가치를 재발견할 수 있게 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아시아와 유럽 8개국 주민들이 숲과 더불어 살아가는 모습을 통해 “나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를 자연스럽게 생각하게 하는 숲 입문 프로그램이라는 평가를 받았으며,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과 방송문화진흥회 지역방송대상 은상 등을 수상했다.

본 특별상은 몬테카를로TV페스티벌 설립자인 고(故) 레이니어 3세를 기리며 그 아들 알베르 2세가 개설한 상이다.

8개 정도의 작품이 후보에 오르는 일반 부문과 달리 2개의 작품만이 결선 진출하며, 올해 시상에는 영국 스카이채널의 다큐멘터리와 최종 경쟁을 통해 수상했다.

몬테카를로 TV페스티벌은 모나코 정부가 공식적으로 대회를 지원하며 미국의 에미(Emmy)상, 캐나다 반프 페스티벌과 더불어 세계 3대 TV프로그램 시상식으로 불리는 권위 있는 국제 영상 페스티벌이다.

한편 올해 최종 프로그램 후보작은 총 36편이며 아시아에서는 대한민국, 일본, 말레이시아, 필리핀, 이란의 프로그램 5편이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