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대 창업지원단, 창업선도대학 평가 최우수
교통대 창업지원단, 창업선도대학 평가 최우수
  • 박연수 기자
  • 승인 2018.03.20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29억 확보…“우수 예비 창업자 발굴·양질의 교육 등 성과”

 

한국교통대 창업지원단(단장 곽윤식)이 2017년도 창업선도대학 평가에서 우수 등급과 2018년 사업비부문 최우수 등급에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2018년도 사업비 부분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은 것은 지방대학으로서는 보기 드문 결과로 평가받고 있으며 이번 선정으로 국비 29억4천만원을 확보했다.

창업지원단은 2015년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에 선정, 2018년도까지 4년 연속 창업선도대학으로 선정돼 충북 창업 중심대학으로서의 면모를 갖추게 됐다.

창업선도대학은 대학생과 일반인의 기술창업을 체계적으로 육성·지원하기 위해 창업지원 역량과 인프라가 우수한 대학을 선정, 창업지원 중심기관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며 현재 전국 40개 대학이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곽 단장은 “이번 선정은 적극적인 사업홍보를 통해 우수한 예비창업자를 발굴하고 전담매니저와의 1대 1 면담을 바탕으로 수요자 중심의 양질의 창업교육 프로그램 진행하였기에 가능 했다”고 밝혔다.

이어 “올해도 도내 창업중심대학으로서 지역사회와 창업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제를 유지해 충북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