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날땐 눈앞의 일에 집중하라
화날땐 눈앞의 일에 집중하라
  • 충청매일
  • 승인 2014.03.30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박사의 독서경영

‘행복은 좋은 습관이다’라는 부제가 있는 이 책은 일본에서 선을 수행하는 승려인 저자가 화를 내지 않는 습관을 기르기 위한 ‘마음가짐’과 ‘몸가짐’, ‘생활 습관’을 제시한 책이다. 일상의 작은 습관들만 바꿔도 우리는 분노나 충동, 그리고 우울을 쉽게 극복할 수 있다고 이야기하고 있다. 그리고 실제 자신에게, 가족이나 주변 사람들에게, 직장에서 화가 나는 상황에 처해 있는 사람들에게 눈높이 상담을 해 주듯 따뜻한 말로 그때그때 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해결법을 안내하고 있다.

이 책에서 저자는 우선 화를 내지 않는 습관으로 16가지 ‘마음가짐’, 9가지 ‘몸가짐’, 18가지 ‘생활 습관’을 제시하고 있다.

화내지 않는 ‘마음가짐’에서는 우선 분노가 치밀어 오르면 그냥 내버려 두고 눈앞의 일에 집중하라고 말하고 있으며, 가끔은 내가 ‘좋은 사람이고 싶다’는 생각에 집착하고 있지는 않은지 혹은 ‘완벽을 추구하고’ 있지는 않은지 점검하라고도 조언하고 있다.

화내지 않는 ‘몸가짐’에서는 마음과 몸의 균형을 강조하고 있다. 이 둘이 균형을 이루지 못하면 어느 한쪽으로 반드시 쏠리게 돼 있다는 것이다. 화내지 않는 ‘생활 습관’에서는 대부분 우리가 보내는 일상에서 일어나는 일들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우선 아침에 일찍 일어나 하루를 준비하고, 기상과 동시에 텔레비전을 트는 습관을 버리고, 몸을 단정히 하고, 바쁘다거나 피곤하다는 말을 연발하지 않는 것 등이다. 우리가 가장 무의식적으로 하는 습관과 멈춤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고 있다.

화를 다스리기 위해 수행을 하라거나 명상에 들라고 하지는 않는다. 단지 일상의 작은 습관들만 바꿔도 우리는 분노나 충동 그리고 우울을 쉽게 극복할 수 있다고 이야기하고 있다.

저자가 던지는 43가지 화내지 않는 습관들을 나의 습관으로 만드는 노력을 해보길 권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