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이동민원 현장처리제, 묵정마을에서 올해 일정 마무리
영동군 이동민원 현장처리제, 묵정마을에서 올해 일정 마무리
  • 김갑용 기자
  • 승인 2022.09.29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갑용 기자] 영동군의 맞춤형 종합민원서비스 ‘이동민원 현장처리제’의 올해 마지막 일정이 29일 양강면 묵정리에서 운영됐다.

이날 묵정리 마을에는 영동군청 등 9개 기관·단체 50여명으로 구성된 현장민원처리반이 참여했다.

군에서는 민원, 부동산, 지적, 농기계수리, 상수도 관련 담당자가 참여해 각종 생활민원을 처리했다.

또 경찰서, 농협, 한전, KT, 한국국토정보공사, 국민건강보험공단, 국민연금관리공단 등 유관 기관과 자원봉사센터 등이 참여해 각종 생활 상담과 이미용 봉사 등 분야별 맞춤형 봉사활동을 했다.

이동민원 현장처리제는 교통이 불편한 농촌지역 주민과 노약자들의 군청 방문 불편을 해소하고 농번기 농업인들의 일손을 덜어주기 위해 매년 상·하반기로 나눠 2차례씩 마련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