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자랑스러운 직업인 선발
충북도, 자랑스러운 직업인 선발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2.07.18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 분야 6명…내달 26일까지 접수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는 한 직업에 오랫동안 종사하고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한 공이 큰 ‘자랑스러운 직업인'을 선정한다고 18일 밝혔다.

도는 다음 달 26일까지 신청받아 자랑스러운 직업인을 뽑아 11월 표창패를 수여할 예정이다.

신청은 충북도 홈페이지 공고문을 확인한 뒤 각 시·군 경제부서에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총 3개 분야에서 6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평생직업인은 산업현장 등에서 15년 이상 종사하며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직업인이다.

대대가업인은 2대 이상 가업을 계승하면서 장인정신을 사회에 확산해야 한다. 외길직업인은 전통 업종을 7년 이상 영위하면서 관련 업종의 유지와 보호에 헌신한 직업인이다.

도 관계자는 “평생직업의 의미가 약화된 현대사회에서 자랑스러운 직업인 선정은 참일꾼을 선발해 장인정신과 직업문화를 확산하는 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충북도는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미용업, 옹기 제조업, 방앗간, 구두수선, 양조업 등 다양한 업종에서 69명의 자랑스러운 직업인을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