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 소담길·관광특화존 조성 추진
단양 소담길·관광특화존 조성 추진
  • 조태현 기자
  • 승인 2022.06.27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전~별곡리 구간 방문객 체류 유도

[충청매일 조태현 기자] 충북 단양군은 ‘소담길·관광특화존 조성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사업은 2023년까지 사업비 9억원을 들여 단양읍 도전리∼별곡리 구간에 방문객 체류를 유도하는 테마 거리를 조성하고, 환경개선 사업을 진행한다.

사업 대상지인 별곡리 일원은 음식점이 다수 입지 한 곳이지만, 노후된 시설물로 인해 방문객의 발길이 닿지 않는 한계가 있었다.

이에따라 군은 해당 구역에 다채로운 벽화와 야경시설, 화단 등을 조성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소담길·관광특화존’ 조성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군은 소담길·관광특화존 조성사업에 대한 주민 의견 청취를 통해 사업 방향을 결정하고 다음달까지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완료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사업을 신속히 추진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되고 단양 관광이 보다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단양읍 일원 27만2천199㎡ 면적에 도시재생 거점시설인 ‘다누리 커뮤니티 플라자’와 문화관광형 거점시설인 ‘다누리 리버뷰 플랫폼 건립’ 등 도심 재생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