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새마을회, ‘새마을 오지의 마법사’ 활동
영동군새마을회, ‘새마을 오지의 마법사’ 활동
  • 김갑용 기자
  • 승인 2022.06.2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갑용 기자] 동군새마을회 회원단체인 직장새마을회, 유원대학교 새마을동아리, 새마을문고, 황간면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은 황간면 원촌리와 남성리에서 지난 22∼24일 2박3일 동안 ‘새마을 오지의 마법사’ 활동을 전개했다.

이들은 농가 일손돕기를 비롯해 무료 염색 봉사, 사랑의 저녁(삼계탕) 나눔 등을 했다.

또 노근리 평화공원 역사관 견학, 합동 위령제 참석 등 대한민국의 아픈 역사를 학습하고 평화의 중요성을 배우는 기회도 가졌다.

‘새마을 오지의 마법사’는 복지 혜택에 소외되기 쉬운 오지 마을을 찾아 문화·미용 등의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자는 취지로 2017년부터 시행된 특별 봉사 프로그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