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감직 인수위 출범
충북교육감직 인수위 출범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2.06.15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원장에 심의보 충청대 명예교수…5개 분과로 구성


윤건영 당선인 “도민 생각 구현할 수 있도록 해달라”
윤건영 충북도교육감 당선인이 15일 인수위원회가 입주한 충북자연과학교육원 현관에서 홍기석 부교육감과 심의보 인수위원장, 김진균 부위원장을 비롯한 인수위 관계자들과 인수위 현판 제막식을 진행하고 있다.
윤건영 충북도교육감 당선인이 15일 인수위원회가 입주한 충북자연과학교육원 현관에서 홍기석 부교육감과 심의보 인수위원장, 김진균 부위원장을 비롯한 인수위 관계자들과 인수위 현판 제막식을 진행하고 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윤건영 충북교육감 당선인 인수위원회가 15일 공식 출범했다.

윤 당선인은 이날 충북자연과학교육원 1층 현관에 인수위 현판을 달고, 인수위원 위촉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인수위원장은 심의보 충청대학교 명예교수, 부위원장은 김진균 전 청주봉명중 교장이 맡았다. 인수위원은 충북교육청 소속 교직원 등 10명으로 꾸렸다.

인수위에 파견된 교직원은 김석언 청주고 교장(인수위 집행위원장), 지성훈 괴산북중 교장 등 33명(전문직 포함)이다.

김재식 청주교대 교수 등 30명의 자문위원과 이기용 전 충북교육감 등 고문 18명도 선임했다.

인수위는 학력회복특별위원회, 공감동행소통분과, 상생협력홍보분과, 인사·조직·회계분과, 지속가능정책분과, 총 5개 분과로 구성했다.

학력회복특위는 현행 평가제도 진단과 개선 방안을 연구하고, 다차원적 평가계획 수립, 평가 네트워크 조성과 실행을 수행한다.

공감동행소통분과는 도민과 학생·학부모·교직원 소통창구를 마련해 의견을 듣고 새로운 교육생태계 발굴과 구축 업무를 맡는다.

상생협력홍보분과는 취임준비와 홍보, 지역 거버넌스(협치) 구축, 지자체 협치방안 수립을 수행한다.

인사조직회계분과는 현장 요구를 반영한 인사제도 방안 수립, 조직진단과 개편, 재정분야 주요 업무 현안 파악과 계획을 맡는다.

지속가능정책분과는 공약 검토와 실천계획 마련, 백서 발간, 공약실현 로드맵 수립을 수행한다.

윤 당선인은 “인수위는 충북도민과 유권자, 그리고 교육가족들이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는 지 파악해 이를 구현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교육감 취임이후 도교육청에 실태위원회를 다시 출범시켜 충북교육의 현황을 파악, 분석해 미래를 향한 충북교육을 만들기 위해 큰 틀에서 접근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