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 7개 사업 선정
충북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 7개 사업 선정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2.05.17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298억원 투입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는 올해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 사업으로 제천시 하소천~장평천 물길따라 둘레길 조성 등 7개를 선정하고 총 29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고 17일 밝혔다.

도는 도내 저발전 지역의 자립 발전 역량을 강화하고, 지역 격차 해소를 위한 정주여건 개선 등에 무게를 두고 사업을 선정했다.

△제천시 하소천~장평천 물길따라 둘레길 조성 △보은군 결초보은 스마트먹거리 유통센터 건립 △옥천군 옥천 생활권 우회도로망 구축 △영동군 레인보우힐링 숲 가족놀이공원 조성 △증평군 다시! 꽃피는 어울림 공간 조성 △괴산군 박달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조성 △단양군 단성 상·하방지구 도시계획도로 개설 등이다.

선정된 사업은 실시설계 등 사전 행정절차와 인·허가 의제 처리 등을 이행한 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