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지자체 문화재단, 지역 문화 정책 공동 발표
전국 지자체 문화재단, 지역 문화 정책 공동 발표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2.04.27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문화 재정 확충 등 5가지 목표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한국광역문화재단연합회(이하 한광연, 회장 강헌 경기문화재단 대표이사)와 전국지역문화재단연합회(이하 전지연, 회장 박상언 청주문화산업진흥재단 대표이사)는 27일 광주문화재단에서 열린 ‘지역문화 정책포럼’에서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전달할 지역문화 정책과제를 공동으로 발표했다.

한광연과 전지연은 전국의 광역과 기초 지자체 문화재단을 망라하는 지역문화 진흥의 구심체로서, 국가와 지방정부 문화정책의 파트너 역할을 하고 있다.

두 단체는 공식 출범 이후, 지역문화 정책에 대한 대 정부 제안 및 지역문화 진흥을 위한 정책협력 사업을 진행해 왔다.

이번 ‘지역문화 정책포럼’은 차기 정부 지역문화 정책에 관한 문화예술계의 의견수렴과 담론 형성을 통해 지역문화재단의 대응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대통령직 인수위에 제안하는 정책과제는 △‘지역 문화재정 확충’ △‘문화자치 기반구축’ △‘지역문화재단 위상 강화’ △‘지역과 사람 중심의 예술지원 정책전환’ △‘문화시민의 보편적 권리 확대’ 등 총 5가지의 정책목표와 이에 따른 15개 세부과제로 나누어져 있다.

지역문화 정책 제안서는 새 정부가 출범함에 따라 실질적으로 문화분권과 문화자치를 확산하고 지역문화의 고유성과 독자성을 확보할 수 있는 방안을 담고 있다.

강헌 한국광역문화재단연합회장은 “이번 포럼에서 제안하는 정책과제는 한국광역문화재단연합회와 전국지역문화재단연합회가 전국 문화재단의 대표성을 가지고 제안하는 만큼, 새 정부 지역문화정책에 실질적으로 반영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