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티투어 2층버스 도입
세종시티투어 2층버스 도입
  • 김오준 기자
  • 승인 2022.03.24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안내·시티투어 기능 동시 제공
세종시의 관광지를 운행하게 될 세종시티투어 2층버스 모습.
세종시의 관광지를 운행하게 될 세종시티투어 2층버스 모습.

 

[충청매일 김오준 기자] 관광안내 기능이 탑재된 세종시티투어 2층버스가 세종시의 관광지를 누빈다.

시는 24일 시청 앞 광장에서 세종시 관광활성화를 위해 세종시티투어 2층 버스를 도입하고 개통행사를 가졌다.

이날 개통식에는 이춘희 시장을 비롯한 이태환 시의회 의장, 시 관계자, 시민, 언론인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앞으로 세종시 관광지를 달리게 될 2층 버스는 대중교통으로 이동이 어려운 도심 관광지 간 이동 편의를 제공하고 부족한 관광안내소를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도입됐다.

높이 4m의 지붕개폐형 버스로, 외부 디자인은 충녕어린이집 원아들의 그림을 활용하는 등 아동친화도시에 맞게 제작했으며, 전국 최초 관광안내 기능과 도시관광(시티투어) 기능을 동시 제공할 수 있다는 게 특징이다.

1층은 관광안내가 가능한 인포메이션존을 비롯해 세종호수공원, 베어트리파크 등 세종시 관광명소를 가상현실로 경험할 수 있는 가상현실(VR)체험존이 자리했고, 옆에 설치된 포토부스는 세종시 관광명소를 배경으로 촬영과 동시에 사진을 제공하는 기능이 탑재돼 있다.

2층은 관광지와 도심 관람을 보다 생동감 있게 즐길 수 있도록 지붕 개폐가 가능하며, 좌석은 총 36석으로 구성돼 있다. 관광안내와 도심관광이 가능하기 때문에 주 3일은 이동형 관광안내소 기능을 수행하고, 주 2일은 도심관광 기능을 수행할 계획이다.

행사참석자들은 이날 2층 버스에 탑승해 30여분 간 금남교-중앙공원-햇무리교를 지나는 시승행사를 갖기도 했다.

시는 이달부터 다음달 21일까지 금강보행교, 호수공원 등에서 관광안내소 운영, 학생 대상 체험 교육 등 2층버스 시범운영기간을 가질 예정이다.

시티투어 개통 후 2층버스는 세종호수공원, 대통령기록관, 도시상징광장, 세종수목원, 금강보행교, 정부청사 옥상정원, 세종예술의 전당 등 주요 관광시설을 지나게 된다.

시는 유상운영에 앞서 현재 이용요금 책정을 위한 조례를 개정 중이며, 조례 공포 시까지 시범 운영을 거쳐 다음달 22일부터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운영에 나설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시 관광문화재과(☏044-300-5811)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