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폭력 피해자 보호 온힘
여성폭력 피해자 보호 온힘
  • 양병훈 기자
  • 승인 2021.12.0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산군, ‘긴급피난처’ 운영

[충청매일 양병훈 기자] 금산군은 여성폭력 피해자의 회복과 안전을 위해 이달 중순부터 긴급피난처 운영에 나선다.

군은 시설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지난달 26일 금산성가정통합상담소를 수탁 기관으로 선정했다.

여성폭력 피해자 긴급피난처는 가정으로부터 분리가 필요한 여성 피해자를 단기간 보호하는 임시 대피 시설로 비공개 운영되며 입소대상은 가정·성폭력 여성피해자 및 동반 자녀다.

시설에서는 최대 7일까지 대상자를 보호한 후 피해자 장기보호시설, 쉼터 등 타 기관으로 연계하는 업무를 수행하며 전문 상담가를 통해 상담 및 법률구조 지원 등의 서비스도 전개할 계획이다.

현재 충남도에는 도에서 운영하는 1366 긴급피난처를 포함해 총 7개소의 긴급피난처가 운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