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용 종자 유통조사
산림용 종자 유통조사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1.10.20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최은형)가 산림용 종자 유통질서 확립을 위한 산림용 종자 유통조사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센터는 묘목 유통, 버섯 종균(종균접종배지 포함)의 수요가 대폭 증가하는 가을철 성수기를 맞아 국내 주요 묘목시장과 버섯 종균 생산·수입업체를 대상으로 ‘종자업 등록’, ‘품종의 생산·수입 판매 신고’, ‘종자의 품질표시’ 등의 준수 여부를 단속할 예정이다.

또한, 버섯 종균(종균접종배지 포함) 수입 농가를 대상으로는 종균의 용도(판매용, 비판매용) 외 사용 여부 등도 중점 점검한다.

특히, 이번 조사는 유통조사뿐만 아니라 표고의 원산지표시 기준이 변경·시행됨에 따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과 함께 표고종균접종배지 수입업체를 대상으로 원산지 표시이행 여부도 단속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