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민센터 이용자 7000명 돌파
서산시민센터 이용자 7000명 돌파
  • 한노수 기자
  • 승인 2021.10.12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한노수 기자] 서산시가 지난해 5월 개소한 서산시민센터 이용자가 7천명을 돌파했다.

12일 시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기준 서산시민센터 누적 사용인원은 7천620명으로 월평균 400여명의 인원이 방문했다. 코로나19로 개관 이후 몇 개월간 운영이 중단된 것을 고려하면 월평균 사용자는 더 많다.

서산시민센터 1층에는 청년들을 위한 공간인 ‘청년활력공간 LAB’과 도시재생 지원을 위한 ‘도시재생지원센터’가 있다. 커뮤니티홀에는 컴퓨터 2대를 설치해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게 하고, 동아리실, 회의실도 갖춰 15명 이내의 인원이 활용할 수 있게 했다.

2층에는 시민들의 공익활동역량을 키울 수 있는 ‘공익활동지원센터’와 마을의 지속가능한 공동체 문화를 형성하는 ‘마을만들기지원센터’ 사무실이 있다.

공유사무실도 있는데 공익적 활동을 목적으로 사무실을 이용하고자 하는 이용자에게 사무공간을 대여해주고 있다. 공유회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조성한 공유 북카페(book-cafe)에는 천여 권의 책이 기증됐으며, 얼마 전 독서예능 프로그램 ‘북유럽 with 캐리어’가 촬영하며 인기 장소가 됐다.

서산시민센터는 공유누리를 통해 대관신청을 하고 있으며 모바일 공유누리 앱을 통해 예약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