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코로나 통·번역 전담 대응단 출범
아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코로나 통·번역 전담 대응단 출범
  • 이재형 기자
  • 승인 2021.09.22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재형 기자] 아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지난 17일 글로벌가족센터에서 코로나19 방역에 동참하기 위한 ‘코로나19 통·번역 전담 대응단'을 출범했다.

시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외국인 집단감염 사례가 늘어남에 따라 확산을 방지하고, 감염 발생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코로나19 통·번역 전담 대응단을 구성했다.

또 코로나19 통·번역 전담 대응단은 중국·베트남·태국·필리핀·캄보디아·몽골·일본·러시아·우즈베키스탄 등 9개국의 국적을 가진 20명의 결혼이주여성 및 외국인 주민으로 구성됐다.

향후 이들은 출범식을 시작으로 시 여성가족과 및 보건소와 연계해 외국인 주민 및 노동자들에게 코로나19와 관련된 다양한 통·번역을 지원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