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환경오염사고 예방 특별점검 나서
공주시, 환경오염사고 예방 특별점검 나서
  • 김태영 기자
  • 승인 2021.09.16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연휴 마곡천 물고기 폐사 대비 특별 순찰, 감시

[충청매일 김태영 기자] 공주시는 오는 22일까지 관내 환경오염배출업소 약 50개소에 대한 특별 점검활동을 펼친다.

이를 위해 시는 13명으로 구성된 특별점검반을 편성해 환경오염 상시 배출업소를 대상으로 주말이나 야간 등 취약시간대 폐수 무단 방류 행위 등을 집중 점검한다.

최근 몇 년간 추석 연휴가 끝난 후 마곡천 (호계1리 상류 1.5km)에 정확한 사고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물고기 폐사 사건이 발생하고 있어 이에 대한 특별 점검도 실시한다.

추석 연휴 전에는 마곡천 주변 마을인 사곡면 호계리, 고당리 등 집집마다 방문해 안내문 배부 등 주민 홍보에 나서고, 연휴 기간 마곡천을 순찰, 감시한다.

공공수역에 유독물, 농약, 유류등을 누출 또는 유출하거나 버리는 행위를 할 경우, 3년 이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 벌금을 부과하는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정연만 환경보호과장은 “올해 추석에는 특별히 순찰, 감시를 통해 마곡천 물고기 폐사 등 환경오염방지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며 “하천에 유해물질 등을 버리거나 유출시키는 행위, 자동차 세차 등 환경오염 행위를 목격한 시민은(☏128)로 신고하면 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