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 강경젓갈축제추진위·울주문화재단 협약
논산 강경젓갈축제추진위·울주문화재단 협약
  • 지성현 기자
  • 승인 2021.07.29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축제 활성화 등 상호협력

 

[충청매일 지성현 기자] 논산시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지역 특산물 축제 홍보를 위한 상호 협력 기반을 마련, 지속가능한 축제 문화를 만들기 위해 나섰다.

시는 지난 28일 강경젓갈축제추진위원회-울주문화재단 간 교류협력 업무협약을 맺고, 앞으로 지역사회와 관련단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지역 축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사진)

이번 협약은 코로나19로 인해 각종 축제의 현장 개최가 어려워지면서 기관 간 상호 교류를 통해 유튜브, 페이스북 등 SNS를 활용, 홍보효과를 극대화하고, 지역의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식은 논산시 화상회의시스템을 활용해 온택트로 진행됐으며, 허이영 강경젓갈축제추진위원장 및 위원과 울주문화재단 이상용 대표이사 등 주요임원이 함께 했다.

협약에 따라 시와 울주문화재단은 향후 ‘강경맛깔젓TV, ‘옹기TV’ 등 유튜브 채널을 통해 홍보하고, 축제 개최 시 콘텐츠 교류는 물론 상호특산품을 결합한 신제품 개발 등을 추진하게 된다.

허이영 강경젓갈축제추진위원장은 “파급효과가 높은 SNS매체를 통해 각 지역의 특산물을 함께 공유하고, 홍보함으로써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강경젓갈과 울주옹기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특산물로서 더욱 뻗어나갈 수 있도록 함께 손잡고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