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에 울려퍼지는 색소폰 앙상블
충주에 울려퍼지는 색소폰 앙상블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1.07.2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생학습동아리 ‘골든색소폰’, 10월까지 지역명소서 공연
충주시평생학습동아리 ‘골든색소폰’ 공연 모습.
충주시평생학습동아리 ‘골든색소폰’ 공연 모습.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북 충주시평생학습동아리 ‘골든색소폰’(회장 김종범)이 공연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위로를 전한다.

26일 충주시에 따르면 ‘골든색소폰’은 오는 10월까지 충주댐 전망대와 중앙탑공원 등 지역 명소에서 월 2회 시민과 관광객들을 위한 공연을 갖는다.

동아리 회원들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돼 있는 지역사회에 조금이나마 자신들의 음악으로 위로와 응원을 선물하기 위해 정기공연을 기획했다.

골든색소폰 동아리는 충주시평생학습관의 색소폰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수강생 15명이 직접 만든 모임이다.

이들은 더 많은 시민에게 색소폰 알리고 싶다는 뜻을 모아 활동을 이어오며 제2의 인생을 꿈꾸는 사람들에게 충주시 평생학습의 매력을 전파하고 있다.

김종범 회장은 “회원 모두가 색소폰이라는 악기를 배우고, 충주댐과 중앙탑 같은 천혜의 명소에서 마음껏 연주하며 시민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나눌 수 있다는 사실에 감사하고 있다”며 “색소폰으로 전하는 음악이 시민들의 지친 일상에 활력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