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무의탁 독거어르신 초청해 카네이션을 달아드려
보령시, 무의탁 독거어르신 초청해 카네이션을 달아드려
  • 권혁창 기자
  • 승인 2021.05.09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권혁창 기자] 보령시는 지난 7일 문예회관에서 김동일 시장과 이승화 노인종합복지관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제49회 어버이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어버이날을 맞아 무의탁 독거어르신을 초청해 카네이션을 달아드리고 위안공연과 효행자 및 장한 어버이에 대한 표창장을 수여했다.

시상식에서는 평소 효를 모범적으로 실천해 온 신종철 씨가 충남도지사 표창을, 윤혜정 씨 등 15명이 보령시장 표창을, 노인복지에 기여한 남포면 김진희 팀장이 유공 공무원으로 표창을 받았다.

특히 가족과 부모를 위해 헌신해온 최영순씨, 김성기 씨에게 장한 어버이상을 표창했다.

김동일 시장은 격려사를 통해 “가정의 달을 맞아 가정의 소중함과 효의 의미를 일깨워준 수상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어르신들이 코로나19를 잘 극복하고 하루빨리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