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선도사업 선정
옥천군,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선도사업 선정
  • 황의택 기자
  • 승인 2021.05.06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교세 7000만원 확보

[충청매일 황의택 기자] 옥천군이 주민 안전을 위해 관내 공중화장실에 안심비상벨 설치 등 안전개선사업을 인정받아 행안부가 주관한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선도사업’에 공모, 최종 선정돼 7천만원의 특별 교부세를 교부받게 됐다.

군에 따르면 행정안전부가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선도지자체를 지원해 모든 지자체의 안심 공중화장실 정책추진을 유도하고, 국민의 공중화장실 이용불안 해소 및 민간화장실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추진한 사업이다.

군은 지난 3월 공모를 통해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지원단의 1차 서면 심사와 2차 컨설팅 심사를 거쳤으며, 전국에서 10개 지자체가 최종 선정돼 충북에선 유일하게 선정됐다. 이에 군은 하반기 중, 7천만원의 특별교부세에 군비 3천만원을 추가, 총 1억원의 사업비로 관내 공중화장실 24개소를 대상으로 안심비상벨, 안심스크린 등 공중화장실내 범죄예방시설을 설치, 이용자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공중화장실을 설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