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 맹동혁신도서관 문 열어…독서·문화 프로그램 제공
음성 맹동혁신도서관 문 열어…독서·문화 프로그램 제공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1.05.05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열린 충북 음성군 맹동혁신도서관 개관식에서 조병옥 군수, 최용락 군의회의장, 임호선 국회의원을 비롯한 지역 기관·단체장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5일 열린 충북 음성군 맹동혁신도서관 개관식에서 조병옥 군수, 최용락 군의회의장, 임호선 국회의원을 비롯한 지역 기관·단체장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충북 음성군의 4번째 도서관이자 군민의 중앙도서관 역할을 하게 될 맹동혁신도서관이 5일 어린이날에 맞춰 문을 열었다.

군은 이날 조병옥 군수, 최용락 군의회의장, 임호선 국회의원을 비롯한 지역 기관·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가 모든 군민들에게 다양한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

맹동혁신도서관은 2019년 10월 착공해 지난해 12월 준공했으며, 3천840㎡ 용지에 연면적 3천409㎡,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총사업비 109억원이 투입됐다.

1층은 어린이자료실, 영·유아자료실, 마더센터, 수유실, 2층 일반자료실, 다목적실, 육아종합지원센터를 비롯해 3층 열람실, 문화교실, 시청각실, 휴게실 등의 시설을 갖췄다.

운영 시간은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하며, 매주 월요일과 법정 공휴일은 휴관한다.

이날 개관식은 베스트셀러 ‘바삭바삭 갈매기’의 작가인 전민걸 작가와의 만남부터 학부모 소통강연, 헌책 교환행사 등 지역주민들을 위한 다채로운 행사도 함께 열려 큰 호응을 얻었다.

조병옥 군수는 “맹동혁신도서관은 지역거점 중앙도서관으로 모든 연령대를 위한 다양한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