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총장 후보 김오수·구본선·배성범·조남관 추천…이성윤 배제
검찰총장 후보 김오수·구본선·배성범·조남관 추천…이성윤 배제
  •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 승인 2021.04.29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윤석열 전 검찰총장 뒤를 이을 차기 검찰총장 후보로 김오수(58·사법연수원 20기) 전 법무부 차관, 구본선(52·23기) 광주고검장, 배성범(58·23기) 법무연수원 원장, 조남관(56·24기) 대검찰청 차장검사가 추천됐다. 유력 후보로 거론됐던 이성윤(59·23기) 서울중앙지검장은 포함되지 않았다.

검찰총장후보추천위원회(추천위)는 29일 정부과천청사에서 제44대 검찰총장 후보 추천을 위한 회의를 열고 논의한 결과 이같이 결정했다. 회의는 약 4시간에 걸쳐 진행됐다.

앞서 추천위는 13명의 심사 대상을 두고 논의를 진행했다. 국민 천거 대상이었던 한동훈 검사장의 경우 인사 검증 동의를 철회해 논의에서 제외됐다.

이날 추천위는 심사 대상에 오른 후보가 많아 장시간에 걸쳐 진행될 것으로 예상됐다. 일부 추천위원이 유력 후보로 거론되던 이 지검장이 부적격하다는 입장을 보이며 격론이 오갈 것으로도 전망됐다. 하지만 회의에서는 이 지검장을 후보군에서 제외하는 데 별다른 이견이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

추천위 위원장을 맡은 박상기 전 법무부 장관은 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규정대로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을 했다”며 “필요할 때는 표결을 했지만 사실상 표결이 그렇게 중요했다고는 보지 않는다. 전체적으로는 모두가 다 합의하는 방식으로 결정이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