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막이 옛길에 모노레일 설치한다
산막이 옛길에 모노레일 설치한다
  • 추두호 기자
  • 승인 2021.04.27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군, 삼안·이엠티씨와 민간개발 사업 투자 협약
충북 괴산군이 27일 군청에서 (주)삼안, 이엠티씨(주)와 산막이 옛길 모노레일 민간개발사업 투자 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충청매일 추두호 기자] 충북 괴산군은 27일 군청에서 (주)삼안, 이엠티씨(주)와 산막이 옛길에 모노레일을 설치하기 위한 민간개발 사업투자 협약을 했다.

삼안과 이엠티씨 법인은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칠성면 사은리 일원에 2023년까지 민간자금 293억원을 투자해, 2.9㎞구간에 8인승 모노레일 탑승차량을 설치하고 짚 와이어 1.4㎞도 설치할 계획이다. 2011년 개장한 산막이 옛길은 2017년에 관광객 163만명이 다녀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뒷받침 했으나. 전국 각 지역에서 경쟁적으로 둘레길 조성에 나서면서 관광객들이 점차 감소하고 있다.

군은 이번 투자 협약을 통해 산막이 옛길 시즌2 사업을 추진해 명성 회복에 나설 방침이다.

이차영 군수는 “산막이 옛길에 모노레일과 짚 와이어 등 체험시설을 추가 설치되면 관광객들이 증가할 것”이라며, “산막이 옛길 시즌2 사업을 완성시켜 산막이 옛길 명성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