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키스컴퍼니, 천안사랑 장학금 1162만원 전달
맥키스컴퍼니, 천안사랑 장학금 1162만원 전달
  • 한만태 기자
  • 승인 2021.04.06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한만태 기자] 충청권 주류업체인 주식회사 맥키스컴퍼니 조웅래 회장이 6일 천안시청을 방문해 박상돈 천안사랑장학재단이사장에게 지역인재 육성 장학금 1천162만8천원을 전달했다.

조 회장이 전달한 장학후원금은 지난해 천안지역 음식점에서 ‘이제우린’소주 한 병 판매 시 5원씩 적립된 금액이다.

기부금은 맥키스컴퍼니와 천안시의 2019년 7월 인재육성 장학금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에 체결에 따른 것으로, 지난해 맥키스컴퍼니는 1천314만3천750원을 후원한 데 이어 올해도 기부해 2년간 누적 2천477만 1천750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맥키스컴퍼니는 ‘지역사랑 장학캠페인’을 통해 2028년까지 천안사랑장학재단에 1억5천만원 후원금을 전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조웅래 회장은 “앞으로 2028년까지 지속적인 장학캠페인을 펼쳐 훌륭한 지역인재를 육성하는 선도적인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천안시청 어느 공무원은 그동안 맥주만을 마셨는데 소주로 갈아타 미래를 선도할 인재를 양성하는데 일조하겠다고 하더라”며, “천안사랑장학재단 후원금 기탁에 감사하고 천안시 공직자와 맥키스컴퍼니의 지역사랑캠페인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충청권에 소재한 주류업체인 맥키스컴퍼니는 공유가치창출(CSV) 경영을 핵심 가치로 삼아 천안지역에서 다양한 공헌활동과 후원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지역공동체를 건강하게 만들어가는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소주 판매수익금으로 계족산황톳길(14.5㎞)을 조성ㆍ관리하고 숲속ㆍ도심 속 음악회를 꾸준히 개최하고 있다.

지역 소비자들과 함께하는 가치 실현을 위해 단순한 이익금의 환원 차원에서 이뤄지던 장학기부 방식을 바꾸어 ‘이제 우린’ 소주가 판매된 지역에 한 병당 5원씩 적립해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기부하는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2019년 적립해 기부한 장학금은 약 3억800만원, 착한 소비문화 캠페인은 10년간 40억 원을 목표로 추진 중이며, 대전광역시 및 5개 구, 세종특별자치시, 충남도 15개 시·군 (충남인재육성재단 포함 16개) 총 23개 자치단체 및 기관과 장학금 기탁협약(2019년 완료)을 체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