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웅천읍 의좋은 형제, 통큰 기부에 지역사회 감동
보령시 웅천읍 의좋은 형제, 통큰 기부에 지역사회 감동
  • 권혁창 기자
  • 승인 2021.04.05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지훈·혜훈씨 마스크 10만장 기부

 

[충청매일 권혁창 기자] 충남 보령시 웅천읍에 거주하는 두 형제가 통큰 기부를 해 주목을 끌고있다.

주인공은 웅천읍 관당리에서 각각 도시락 배달업과 배낚시 예약업을 하고 있는 나지훈(36)·나혜훈(35) 형제다. 두 형제는 지난 2일 시청을 찾아 어려운 이웃에 써달라며 덴탈마스크 10만장(1천740만원 상당)을 기부했다.(사진)

웅천 토박이로 형제간 우애가 남다르기로 소문난 이들은 봉사단체에도 함께 가입해 봉사활동도 열심히 해오고 있는 청년들이다.

이들은 “봉사활동을 하면서 시골에 계신 어르신들이 1회용 마스크를 빨아 쓰며 아끼는 모습을 보면서 이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마스크를 기부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든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이들이 운영하는 도시락 배달업과 배낚시 예약업은 상대적으로 형편이 나아 기부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이들은 “앞으로 힘이 닿을 때까지 어려운 이웃을 위한 봉사활동과 나눔 실천을 계속하고 싶다”며 “우리 형제간의 우애도 지역사회에서 나눔과 봉사로 계속 채워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동일 시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지만 두 형제와 같은 시민이 있어 보령시가 건강하고 희망차다”며 “두 분의 고마운 마음을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