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소방본부, 소방공무원 마음건강 관리 힘써
대전소방본부, 소방공무원 마음건강 관리 힘써
  • 양병훈 기자
  • 승인 2020.12.20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양병훈 기자] 대전시 소방본부는 소방공무원 마음건강 개선을 돕기 위해 매년 추진중인 ‘소방공무원 찾아가는 상담실’ 사업에 대한 2020년 소방공무원 마음건강 설문조사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대전시 소방공무원 1,50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소방공무원 마음건강 설문조사」에서 주요 스트레스별 유병률은 외상후스트레스장애(PTSD) 3.5%, 우울증 3.3%, 수면장애 25.6%, 음주습관장애 28.3%로 나타났다.

이 수치를 작년과 비교해 보면 PTSD 1.8%, 우울증 0.7%, 수면장애 2.4%, 음주습관장애 2.4%가 줄어들었으며, 특히, 자살우려 관리대상자로 분류된 소방공무원은 작년 5%에서 4.5%로 0.5% 감소하여 다소 개선됐다.

이와 같은 결과는 소방공무원 마음건강을 지키기 위하여 매년 실시하고 있는 ‘소방공무원 찾아가는 상담실’ 운영을 통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관리에 기인한 것으로 분석할 수 있다.

‘찾아가는 상담실 사후 설문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상담을 통해 자신의 문제를 알게 된 직원이 66.7%,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받았다는 직원이 75% 등으로 직원이 느끼는 상담의 효과도 높은 편이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금년의 성과와 설문조사 등을 기반으로 내년에도 소방공무원들의 마음건강을 보다 전문적・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소방공무원 전문 심리상담 프로그램’을 시행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2020년 소방공무원 찾아가는 상담실’ 사업은 정신과 전문의 1명과 심리상담사 4명으로 구성되어 각종 사고현장에서의 충격 등에 대한 긴급심리상담, 개인상담, 가족상담, 병원 진료연계 등을 통해 대전시 소방공무원 정신건강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