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소방서, 원거리마을 공용소화기함 설치
금산소방서, 원거리마을 공용소화기함 설치
  • 양병훈 기자
  • 승인 2020.12.20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양병훈 기자] 금산소방서(서장 권주태)는 겨울철 주택화재의 저감을 위해 소방서와 원거리에 위치한 마을 42개소에 대해 공용소화기함 교체작업을 진행중이다.

공용소화기함은 소방서와 원거리에 있는 마을의 화재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마을회관 등에 설치돼 운용되고 있으며 소방차가 현장에 도착하기 전까지 화재를 발견한 사람이 손쉽게 소화기를 이용해 초기 화재진압을 하는데 목적이 있다.

소방서는 기존에 설치된 마을 공용소화기(함)의 노후화에 따라 사용이 불가한 소화기함을 우선 교체했고 겨울철 기간동안 순차적으로 교체를 실시할 예정이다.

더불어 각 읍·면 의용소방대 담당자를 지정해 공용소화기함에 대한 정기점검을 실시하는 등 원거리 마을에 대한 화재예방활동을 강화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화재 발생 초기 소화기 1개는 소방차 1대 몫을 할 수 있다”며 “공용소화기함 교체를 통해 유사시 신속한 대응이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