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으로 토닥토닥’ 대전 서구, 찾아가는 발코니 음악회
‘음악으로 토닥토닥’ 대전 서구, 찾아가는 발코니 음악회
  • 양병훈 기자
  • 승인 2020.11.23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양병훈 기자]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지난 22일 정림동 우성아파트에서 발코니를 객석 삼아 아파트 내 야외공간을 활용한 공연무대를 즐길 수 있는 ‘발코니 음악회’를 개최했다.

이날 공연에서는 콰르텟이즈팀의 클래식 공연과 함께 소프라노 김주선의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테너 전용현의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 중 “지금 이 순간” 등 다채롭고 친숙한 음악들을 선보이며 주민들의 마음을 위로해 주었다.

발코니에서 무대를 내려다보기도 하지만, 광장으로 나온 주민들은 마스크 쓰기, 관람객 간 거리두기 등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도 마음의 거리는 가까워지는 새로운 경험을 했다.

다음 공연은 오는 28일 가수원동 도안린풀하우스, 29일 탄방동 e편한세상둔산2단지, 마지막으로는 내달 6일 둔산동 수정타운아파트에서 또 다른 귀 호강의 기회가 주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