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류성 식도염의 한방적 원인과 관리
역류성 식도염의 한방적 원인과 관리
  • 충청매일
  • 승인 2017.09.20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연월

최근 서구적 식생활 습관으로의 식습관 변화와 비만 인구의 증가로 매년 증가되는 추세에 있는 질환중의 하나인 역류성 식도염. 역류성 식도염은 위산의 식도내 역류로 인해 식도에 궤양이나 미란 등의 형태학적 병변이 일어난 상태를 일컫는 질환으로, 한의학적 문헌에서는 역류성 식도염이라는 질환을 따로 언급하고 있지는 않으나, ‘탄산’, ‘토산’, ‘흉비’, ‘열격’, ‘토혈’ 등의 병증에서 유사점을 찾고 있는 질환이다.

역류성 식도염 증상으로는 역류의 전형적 증상인 위산의 역류와 가슴 쓰림과 함께 심장성 통증과의 감별이 필요한 가슴통증, 후두부에 기질적인 이상 없이 발생하는 인후부 불쾌감과 통증, 쉰 목소리, 인후부위 이물감, 연하곤란, 흉골 뒤 작열감, 원인불명의 만성적 기침과 야간의 발작성 기침, 과식 후 혹은 누웠을 때 악화되는 천식 등을 들 수 있다.

위와 식도의 경계부위는 정상적인 경우에는 닫혀 있어 위 내용물이 식도로 역류하지 않으나, 위의 내용물이 지나치게 많아지거나, 위 식도의 경계 부위 조절 기능의 약화로 경계 부위가 완전히 닫혀 있지 않게 되면, 위의 내용물이나 위산이 식도로 역류하고, 지속되면서 만성적인 역류가 진행되어 식도염이 발생된다. 위의 내용물이 증가되는 원인으로는 식사 후 특히 과식 후, 혹은 위장의 유문부 협착, 위정체 증후군 등의 질환이 원인이 되거나, 위 내용물이 위와 식도의 연결부에 위치하게 되는 자세인 눕거나 구부린 자세를 취하는 경우, 비만이나, 임신, 복수, 혹은 몸에 꽉 끼는 허리띠나 거들의 착용 등으로 위의 압력이 높아지는 경우를 들 수 있다. 식도의 경계부위 조절기능이 이뤄지지 못하는 경우로는 일시적인 이완현상, 해부학적 결손, 하부식도괄약근의 낮은 압력 등을 들 수 있다.

한의학적 원인으로는 과도한 스트레스나, 과도한 긴장, 심리적인 불안정 등으로 간의 정상적인 기능이 손상을 입어 위장의 소화기능에 장애를 일으키는 경우, 술이나 기름진 음식 혹은 면류 등의 음식을 과식하여 위장내에 습열(濕熱)이 과도하게 발생하여 습열이 위장의 정상적인 기능을 방해하는 경우, 위장의 기능이 선천적으로 허약하거나, 잘못된 식습관이나 과로로 인해 위장기능이 약해져서 위장이 정상적인 기능을 하지 못하고 기운이 거꾸로 거슬러 올라와 발생하는 경우 등을 들 수 있다.

역류성 식도염을 악화시키는 위험인자로는 흡연, 음주, 카페인 음료, 탄산음료, 지방 식이를 들 수 있으며, 역류성 식도염이 적절히 치료되지 못하면 식도 협착이나, 식도암의 전구병변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있으므로 역류성 식도염에 대한 예방 및 적극적인 치료와 관리가 필요하다.

역류성 식도질환의 예방과 관리를 위해서는 식습관 및 생활습관의 개선이 필요한데, 기름진 음식, 자극적인 음식, 밀가루 음식, 신맛이 강한 과일, 카페인 혹은 탄산음료의 섭취를 줄이고, 과식하는 습관이나 잠들기 직전의 음식을 섭취하는 습관을 버리는 것이 좋다. 음주나 흡연을 피하고, 적절한 체중을 유지함으로 복부의 압력이 높아지는 것을 막아야 하며, 식사는 천천히 여러 번 씹어 먹는 습관을 기르고, 잠잘 때에는 베개를 높게 하여 식도로 역류되는 것을 방지해야 한다. 몸을 꼭 조이는 옷 입는 것을 피하며, 스트레스와 분노를 줄이고 감정을 평안하게 유지하는 것도 역류성 식도염의 예방과 치료에 도움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