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언대]누구나 피서지에서 성범죄·몰카범죄에 쉽게 노출
[발언대]누구나 피서지에서 성범죄·몰카범죄에 쉽게 노출
  • 충청매일
  • 승인 2017.07.19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동철 홍성경찰서 경무계 순경

무더운 날씨 휴가철을 맞아 계곡, 해수욕장 등 피서지를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항상 모두 즐거운 휴가를 보내면 좋지만 요새 들어 피서지에서 성범죄 등 몰카 범죄가 늘어나고 있다.

과연 나는 안전할까? 최근 스마트폰 보급 및 초소형, 위장형 카메라 구입이 늘면서 2011년에는 1천523건이었던 피서지 성범죄가 2016년에는 5천185건으로 약 4배로 늘어나고 있다. 이처럼 누구나 피서지에서 성범죄 및 몰카범죄에 쉽게 노출이 되고 있다. 이에 경찰청에서는 해수욕장, 계곡 등 다중이 운집하는 곳에는 여름 경찰관서를 운영하고 있으며, 특히 몰카 범죄 발생우려지역에는 불법 초소형 카메라 전문 탐지장비를 사용해 집중적으로 몰카 예방·단속을 하고 있다.

이러한 예방활동에도 불구하고 피해자 발생 시에는 피서지 성범죄 전담팀이 피해자를 보호하고, 지원하는 체계를 갖추고 있다.

만약 성범죄 발생 시 여름파출소에 대면신고 하거나, 112에 신고하면 되지만 여성긴급전화( ☏1366)로 신고해도 된다. 추가적으로 몰카 범죄 특성상 피해자가 피해여부를 인식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이에 경찰청에서는 신고보상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니 참고하기 바란다. 즐거운 휴가를 생각하고 놀러온 만큼 모두 범죄에 대상이 되지 않고 즐거운 피서여행이 되기를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