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예술의전당 광장내 ‘직지 파빌리온’ 새단장
청주예술의전당 광장내 ‘직지 파빌리온’ 새단장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7.03.29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존 결정 후 부식 상판 교체 등 보강 작업

‘2016 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에서 많은 사랑을 받은 ‘직지 파빌리온(사진)’이 봄맞이 새단장을 마무리했다.

지난해 직지코리아 행사를 기념하기 위해 만들어진 ‘직지 파빌리온’은 청주예술의전당 광장 내 64㎡의 면적에 12m 높이의 대형 설치물이다.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금속 활자본 직지에서 영감을 받아 고서를 엎어 놓은 형태이며, 이스라엘 출신 세계 3대 산업디자이너인 ‘론 아라드’의 작품으로 유명하다.

직지 파빌리온은 웅장하고 아름다운 외관과 내부에서 행사장을 찾은 이들이 쉼터 및 미니강연, 체험, 소규모 공연 등 문화행사를 진행하는 공간으로 디자인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당초 행사 종료 후 철거될 예정이었으나, 그 가치를 인정받아 보존키로 결정됐다. 보존이 결정된 이후 부식된 상판 교체 등 보강 작업이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