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민 위한 4월 문화산책
대전 대덕구민 위한 4월 문화산책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7.03.28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립예술단, 4·6·11·13일 총 4회 이문고서 공연

대전시는 4월 대덕구 지역 주민에게 공연 예술 향유 기유를 제공하기 위해 ‘우리 동네 문화가꾸기’ 프로젝트 공연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시립예술단 주관으로 다음달 4일과 6일, 11일, 13일 오후 7시30분 대전이문고등학교에서 총 4회 진행된다.

4일에는 대전시립합창단이 어린이를 위한 오페라음악 ‘헨젤과 그레텔 모음곡’과 뮤지컬 ‘레미제라블’, ‘사운드 오브 뮤직 메들리’까지 다양한 곡을 들려준다.

6일에는 대전시립연정국악원의 ‘신명나는 국악의 향연’이 펼쳐진다. 악기마다 다른 빛의 가락을 빚어내는 국악 관현악단의 매력적인 음색과 청아하고 맑은 소리의 민요와 더불어 tvN ‘너의 목소리가 보여 2’ 출연으로 스타덤에 오른 사과아가씨 이윤아의 쑥대머리까지 다양한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11일에는 꿈나무들이 만드는 천사의 소리 ‘대전시립청소년합창단’과 소프라노 이현숙, 바리톤 장광석의 열정적인 만남이 무대 위에서 이뤄진다. 합창 꿈나무들이 우리 삶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주는 가족의 사랑을 아름다운 하모니로 노래한다.

13일에는 대전시립교향악단이 ‘2016 KBS 불후의명곡’ 최종우승자인 뮤지컬배우 김소현, 손준호와 신나고 화려한 뮤지컬 음악의 진수를 선보인다. 더불어 폴카와 신나는 무곡이 더해져 감동이 넘치는 축제의 밤을 만든다.

시 관계자는 “‘화목한 문화산책’은 시립예술단이 원도심 지역을 순회하며 공연하는 시리즈로 아파트 문화에 익숙해져 이웃과 오고가는 정이 부족해진 주민들에게 함께 어울릴 수 있는 화합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문화소외지역 주민들에게 품격 있는 공연예술을 제공해 원도심 주민들의 행복지수를 높여주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목한 문화산책 공연은 4월 대덕구에 이어 7월 동구, 11월 중구 지역에서 이어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