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광수사 주지 무원스님 진산식…“포교중심 사찰로 육성”
대전 광수사 주지 무원스님 진산식…“포교중심 사찰로 육성”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7.02.06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룡산 자락에 있는 대전의 대표 사찰인 대한불교 천태종 광수사의 제8대 신임 주지 무원 스님의 진산식(晉山式·취임법회)이 지난 3일 광수사 경내 대적광전에서 봉행됐다.

진산식은 개식선언에 이어 삼귀의례, 찬불가, 반야심경독경, 상원원각대조사 법어봉독, 국운융창기원, 주지스님 약력 보고, 취임사, 축사, 관음정진, 사흥서원 순으로 진행됐다. 진산식에는 천태종 총무원장 춘광스님, 새누리당 이장우,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의원,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이현주 대전시정무부시장 등 각계 인사, 불자 등 5천여명이 참석했다.

진산식에 앞서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와 김재원 문화체육관광부 종무실장 등 정관계 주요 인사들이 광수사를 직접 찾아 무원 스님과 차담을 나누고, 주지 취임을 축하했다.

무원 스님은 “대전을 대표하는 사찰인 광수사를 명실상부한 포교중심 사찰로 키워나가고, 한국불교의 미래를 위해 초심으로 돌아가 열심히 정진하겠다”며 “일상에 지친 현대인의 몸과 마음을 재충전하는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한편, 정신적 빈곤을 치유하는 의지처로서 문화발전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불교와 문화를 읽는 새로운 코드와 지혜를 찾고, 다문화 다종교의 소통, 자비와 나눔 등을 통해 대통합을 위한 기도와 불사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